본문 바로가기
Review & Info/IT & Electronics

[구매후기] 앱코 K5 2LED / 저렴한 백라이트 키보드!

by [방울] 2014. 2. 26.

 안녕하세요~~ 방울입니다.

이번엔 기존에 쓰던 키보드가 좀 맘에 안들어서 새로운 키보드를 구매해볼까 하여, 다나와를 구경해 봤습니다.

디자인에 좋고, 어두울때 쓰기 편할만한 백라이트가 있는 키보드를 가격낮은순으로 검색해보았는데, 앱코 K5 2LED 키보드가 뜨더군요!

역시 앱코는 저렴하고, 디자인이 좋은것 같습니다.

자세한 스펙은 이곳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먼저 이 제품의 홍보 포스터를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잘 보셨나요??

약 2만원의 가격에 이 정도면 정말 좋은것같네요.

 

그럼 실물 사진 보여드릴게요!

 

이렇게 배송이 왔습니다!

키보드가 좀 묵직한데 에어캡하나 없이 비닐 포장을 한 점이 약간 거슬리긴 하네요.

 

 

 

비닐을 까면, 이런 박스가 나옵니다.

하단에 키보드의 장점 몇가지를 나열해 두었군요.

 

 

 

박스 후면에는 이런 상세 스펙이 나와있습니다.

이 스펙들은 아까 홍보포스터에서 다 확인하였기 때문에 넘어갑니다!

 

 

 

박스를 어떻게 여나 계속 찾다가 이렇게 여는것이더군요. -_-;;

박스를 칼로 잘라야 되나 고민했습니다.

 

 

 

박스를 열면!

이렇게 키보드가 반대로 뒤집힌상태로 비닐이 쌓여서 포장이 되어있습니다.

포장도 기계로 할텐데 왜 뒤집혀서 왔지?? 불량인가?? 했는데..

 

 

 

키보드 연결선을 하단으로 빼내기 위에 이렇게 해논 것 같은데 굳이 하단에 구멍을 뚫을 필요가 있었는지 ..?

하여튼, 키보드를 빼내면, 앱코라고 큼지막하게 로고가 박혀있네요.

키보드에 대한 자신감!!

키보드 연결선은 하단으로 빼놓았네요.

그냥 빼내면 됩니다.

 

 

 

제품 구성물입니다.

볼때마다 앱코는 쓸데없는 군더더기 없이 제품구성을 해서 가격이 저렴해서 좋아요.

그럼 비닐에 쌓여있는 키보드를 빼야죠!

 

 

 

이렇게 키 위에 비닐이 덮여있네요.

키 스킨은 아닙니다.

그냥 배송중에 먼지가 쌓이거나 하는점을 막기 위해 덮어논것 같네요.

없는것보단 좋죠!

 

 

 

키보드 USB 커넥터입니다.

도금처리는 안되어있네요.

 

 

 

상단이 기존 키보드!

K5 키보드가 좀 큼지막하긴 하네요.

가로로 길기도하고, 세로로 길기도 하네요.

이 상태는 키보드를 처음 연결하면 나오는 상태입니다.

기본적으로 초록색 백라이트가 켜져있습니다.

 

 

 

우측 상단에 백라이트 변경버튼을 한번 콕! 누르면 주황색으로 바뀝니다.

사진이라 주황색으로 나온듯한데, 실제로 보기엔 거의 연한 빨간색같이 보입니다.

 

 

 

그리고 백라이트 변경버튼을 약 3초간 꾸욱~ 누르고 있으면 백라이트가 꺼집니다.

기존 키보드에 비해 좀 많이 어둡네요.

키 자리를 외우신분들은 별 상관 없으시겠지만, 그렇지 않으신분들은 키를 보고칠때 좀 불편할만한 부분인것 같습니다.

하지만 저는 백라이트 기능을 쓰려고 구매한거니, 별로 상관이 없는 부분이네요.

 

 

 

키보드 밑면입니다.

하단에는 미끄럼방지 고무패드가 있긴하지만, 별로 그렇게 큰 효과는 없는것 같습니다.

그냥 약간 좀 덜 미끌어지는 느낌??

그리고, 하단에 배수구가 뚫려있네요.

물을 흘렸을때, 저 부분으로 물이 흘러 내린다고 합니다.

 

 

 

기본적인 높이입니다.

 

 

 

높이를 한단계 높인 상태입니다.

이정도면 쓰기 괜찮을것 같네요.

 

 

 

아, 중요한 문제가 하나 있었습니다.

제 컴퓨터에 키보드를 연결하고 사용하려 하니, 키보드가 제대로 작동되지 않는 현상이 발견되더군요.

이게 무슨일인가 하여, USB 연결선을 다른 위치에 다시 연결해보기도 하고, 재부팅해보기도하고, 운영체제에서 키보드 설정을 바꿔보기도 하고, 레지스트리를 수정해 보기도 하고, 별의 별 짓을 다 했는데도, 제 컴퓨터에서 제대로 작동을 안하더군요.

그래서 혹시 몰라 다른 PC와, 노트북에 연결하여 테스트해본결과 정상적으로 작동합니다???

이게 무슨일인가 하여, 기존에 다른 하드에 설치한 비상 운영체제에 연결하고 작동하니 잘 작동하더라구요.

메인 운영체제에서는 제대로 작동을 안하는게 이상해서.. 뭔가 프로그램 문제인것 같은데..

USB부분을 건들이는 프로그램이 뭔가 해서 사용중인 백신(avast)도 삭제해보고, 이것저것 다 종료해보았는데도 똑같더라구요 ...

그래서, 새 파티션을 만들어서 운영체제를 새로 설치해 보았습니다.

아, 제 PC에서 CMOS에 들어갔을때나, 설치할때는 키보드가 아주 지극히 정상적으로 작동하더군요.

그래서 더 이상했습니다.

 

새로운 파티션에 운영체제를 설치하고나니, 처음에는 정상적으로 작동했었습니다.

그런데, 처음 상태로 있으면 컴퓨터가 있을 필요가 없는 것 이잖아요??

그래서 필요한 프로그램들을 하나둘 설치하는데, 거의 다 설치되어갈때 키보드가 또 맛탱이가 가려합니다.

슬슬 키가 제대로 안눌리고, 가끔 한번 눌리면 다른 키를 누르기 전까지 그 키가 무한적으로 입력되는 버그 등. 별의 별 상황이 다 나더라구요.

 

아래는 예시로 한 키가 무한적으로 입력되는 상황입니다.

 

위 영상같이, 키보드에 아무런 키를 누르지 않은 상태인데도, 키가 계속 눌리는 현상이 나타납니다.

또, 멀티미디어키도 입력이 안되더군요.

이 증상때문에, 어제 점심때부터 오늘 점심때까지 약 1일동안 뻘짓꺼리를 계속 하였네요.

사실, 어제 서비스센터에 문의해볼까 하다가, 정확한 정보가 없는것 같아서 혼자 해결해보려했는데 결국 해결하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오늘 서비스센터에 문의를 해보았습니다.

문의를 해보니, 이런 경우는 뭔가 이상하다고 하시면서, 확인 후 AS를 해주신다며, 서비스센터로 물건을 택배로 보내보시라고 하셨습니다.

근데 이 증상이 제 컴퓨터에서만 나는 증상 같아서, 예상해본 결과, 어떠한 프로그램 때문에 발생하는 것 같은데, 만약 그게 맞다면 갔을경우 AS도 받지 못할것 같고, 교체를 받을 수 있을까 의문이 들어 직접 갈까 하다가 안가고, 좀 더 자세하게 설명하고, 설명받기 위해 온라인 상담글을 올려보았습니다.

 

그러나, 전 약 4시30분쯤에 저 글을 올린걸로 기억하고, 상담시간이 평일은 오후5시까지라고 큼지막하게 적혀있는데,

바쁘셨던건지, 끝나기 전 30분은 노는 시간인건지, 답변을 안해주시더라구요.

저는 내일이 아닌 오늘 빠른 답변을 받고, 택배를 보내야 하면 빨리 보내서 이번주 안에 정상적인 키보드를 사용하려 하고싶었으나, 답변을 받지 못하여서 다음주쯤에나 제대로 쓸 수 있겠네요.

 

여태 앱코에 대한 좋은 기억만 있었으나,

이 부분에 대해서 앱코 고객센터에 약간 좋지 않은 생각이 드네요.

 

 

키보드에 대한 자세한 후기는 정상적인 키보드를 받고 나서 키보드와 마우스 동시에 작성하겠습니다.

 

좋은글이라고 판단되면 포스트 하단에 손가락 버튼을 눌러주세요!

추천수가 다른 포스트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포스트를 분석하여 그에 맞는 정보를 제공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태그

댓글4

  • BlogIcon nypapa 2014.08.24 00:51

    제품이 usb 방식이니 당연히 설치시엔 인식이 안되죠...^^
    답글

    • Favicon of https://blog.softbell.net BlogIcon [방울] 2014.08.24 00:56 신고

      "아, 제 PC에서 CMOS에 들어갔을때나, 설치할때는 키보드가 아주 지극히 정상적으로 작동하더군요.
      그래서 더 이상했습니다."


      글씨가 작아서 잘안보이시나봐요 (..)

  • kyi 2017.04.21 16:30

    기종은 다르지만 앱코 제품 샀는데 비슷한 증상이 발생하네요... 타이핑 했던 키를 떼었는데도 계속 입력되는 경우가 빈번하게 발생합니다. 혹시 어떻게 해결하셨나요??
    답글

    • Favicon of https://blog.softbell.net BlogIcon [방울] 2017.04.21 19:41 신고

      교환 받아도 똑같은 증상이 발생하길래 저는 그냥 환불처리하고 제닉스 키보드로 구입하였습니다.
      http://blog.softbell.net/249